올 여름 '안심 관광지' 전남 무안 탄도에 가볼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무안)박승호 기자
입력 2022-05-17 14: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관광공사 전국 25곳 선정... 화순 마고할미폭포 함평 자연생태공원도 포함

 

올 여름 비대면 안심관광지로 선정된 무안 탄도[사진=전라남도 ]

전남 무안의 탄도, 함평군 자연생태공원, 화순 마고할미폭포가 올 여름에 안심하고 편하게 여행할 수 있는 ‘안심 관광지’로 선정됐다.
 
한국관광공사는 전국적으로 지자체 추천을 받아 계절에 따른 비대면 안심관광지 25곳을 정하고 있다.
 
전남에서는 3곳이 포함돼 지난 봄에 이어 가장 많다.
 
전남에선 지난 봄 비대면 안심관광지로 광양 배알도 섬 정원, 장흥 선학동 마을, 곡성 섬진강 침실습지가 포함됐다.

이번 여름에는 무안 탄도, 함평 자연생태공원, 화순 마고할미폭포가 이름을 올렸다.

무안 탄도는 전라남도가 2018년 ‘가고 싶은 섬’으로 정한 곳으로 면적이 1㎢도 안되는 아담한 크기의 섬이다.
 
대부분 낮은 구릉과 평지로 이뤄진데다 때 묻지 않은 자연 원형이 그대로 보존돼 있다.
 
특히 섬 안의 작은 섬, 용이 여의주를 닮았다고 하여 이름 붙여진 야광주도(여의주도)가 인상적이다.

함평 자연생태공원은 멸종위기의 동식물을 보존 육성해 이를 체험할 수 있는 학습공간으로 조성한 공원이다.
 
캠핑카 시설이 마련돼 색다른 야영 체험을 할 수 있고, 멸종위기 야생동식물 체험학습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화순 마고할미폭포는 마고할미의 전설이 깃들어 있다.
 
봉하마을 선왕산에 있는 이 폭포는 비가 온 뒤에 원시림 사이로 떨어지는 작지만 힘찬 물줄기가 장관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