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망 35명·위중증 345명

[사진=연합뉴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4일 만에 1만명대로 줄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6일 0시 기준 확진자 수는 1만3296명 늘어 누적 1779만5357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난 2월1일 1만8333명의 확진자가 나온 후 104일 만에 1만명대를 기록하며 확연한 감소세를 보였다.

전날(2만5434명)보다 1만2138명, 일주일 전인 지난 9일(2만588명)보다는 7292명 줄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7명 증가한 345명으로, 일주일째 300명대를 기록했다.

전국의 중환자실 가동률은 18.3%다. 수도권 가동률은 16.9%, 비수도권은 21.7%로 병상에 여유가 있다.

사망자는 35명 늘어 누적 2만3744명이다. 전체 확진자 대비 사망자 비율을 의미하는 치명률은 0.13%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