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진=연합뉴스]

북한에서 13일 하루 동안 전국적으로 17만4400여명의 발열자(유열자)가 발생했으며 21명이 사망했다.

14일 조선중앙통신 보도에 따르면 국가비상방역사령부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주재한 정치국 협의회에서 이 같은 상황을 보고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우리나라에서도 악성 전염병의 전파가 건국 이래의 대동란이라고 할 수 있다"면서도 "강한 조직력과 통제력을 유지하고 방역투쟁을 강화해 나간다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