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민의힘 핵심 인사들이 자당 최민호 세종시장 예비후보의 당선을 위해 원팀을 선언했다. 시계방향으로 성선제 전 예비후보, 이성용 세종도시발전연구소장, 최민호 예비후보, 송아영 전 세종시당 위원장, 정원희 도농융합연구원장. / 사진= 선거캠프

국민의힘 세종시장 예비후보였거나 자천타천으로 거론됐던 인사들이 힘을 합쳐 내달 1일 지방선거에서 최민호 예비후보를 당선케 하는데 원팀이 됐다.

9일 선거캠프에 따르면 세종시장 경선에 참여했었던 성선제 예비후보를 비롯해 송아영 전 세종시당 위원장, 이성용 세종도시발전연구소 소장, 정원희 도농융합연구원장이 원팀을 이뤄 최민호 예비후보의 당선을 위해 노력키로 한 것이다.

이날, 최 후보는 이들 인사들에게 공동선거대책위원장 임명장을 전달했다. 그는 "한 분, 한 분이 모두 소중하신 분이시고, 개인적으로 인연이 있으신 분이다"라며 "한 때 경쟁했었던분들도 계시다. 다시 한번 한배를 타게됐는데, 이분들이 저의 부족한 부분을 채워줄 것으로 믿는다. 지방선거도 대통령 선거의 연장선으로 승리를 이뤄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