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군포소방서]

경기 군포소방서가 5일 어린이날 안전체험 행사 도중 심폐소생술로 소중한 생명을 구해냈다.

이날 소방서에 따르면, 초막골 생태공원에서 가족안전 119체험 행사를 운영하던 중 소방대원들이 인근에서 심정지로 쓰러진 A씨(40)를 심폐소생술(CPR)로 소생시켰다.

당시 한 시민이 다급한 목소리로 사람이 쓰러졌다고 말하자 그 즉시 현장 인근에 있던 구급대원들이 심정지 상태를 확인한 후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구급대원들의 지속적인 자동심장충격기(AED) 활용과 심폐소생술 시행으로 환자의 호흡과 맥박이 돌아왔고, 대원들은 인근병원으로 이송했다.
 

[사진=군포소방서]

한편, 전용호 서장은 “구급대원의 신속하고 정확한 대응으로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면서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시민 모두가 심폐소생술 요령과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을 숙지해달라"고 당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