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시간 어린이병원 확대, 아이 삼시세끼 보장 등 공약

국민의 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모습  [사진=페이스북 캡쳐]

국민의 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어린이가 행복한 경기도, ‘경기맘’ 김은혜가 만들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오늘은 즐겁고 기쁜 어린이날이며 소파 방정환 선생님께서 어린이의 인격을 소중히 여기기 위해 만든 어린이날 100주년이기도 하다”며 “저는 오늘 과천 서울대공원에서 많은 어린이를 보며 한 아이의 엄마로서 행복한 마음을 느꼈다”고 엄마의 마음을 표했다.

김 후보는 그러면서 “젊은 경기도는 어린이의 꿈과 희망을 키워주는 곳이 돼야 한다”며 “저 김은혜는 ‘경기아이 든든보육’과 ‘경기교육 레벨업’ 정책으로 아이들이 행복하고 안전하게 뛰어놀면서, 좋은 교육을 받으며 바르게 자라나는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모습 [사진=페이스북 캡쳐]

김 후보는 특히 “한밤중에 아이가 아파도 걱정 없도록 ‘24시간 어린이병원’ 늘리고, 아침 거르는 아이가 없도록 ‘우리 아이 삼시세끼’ 보장하겠다”고 공약했다.
 
김 후보는 이와 함께 “성장지연 증세를 늦게 발견해서 치료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도내 모든 아이에게 ‘무료 AI 성장판 검사’를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끝으로 “도내 권역별로 폐교를 활용해 ‘테마파크형 디지털 놀이터’를 조성해 아이들의 방과 후 놀이를 혁신하고 ‘우리 아이 픽업 콜버스’를 도입해 안전한 하굣길도 보장하겠다”며 “어린이가 행복한 경기도, ‘경기맘’ 김은혜가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