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최인상·정의현 선수, 레슬링 국가대표 됐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충남)허희만 기자
입력 2022-03-17 10:4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충남도청 레슬링팀,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서 금 2·은 2 획득 '쾌거'

최인상 선수[사진=충남도]

충남도청 레슬링팀 소속 최인상·정의현 선수가 대한민국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도는 강원도 양구 문화체육회관에서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열린 ‘2022년 국가대표 2차 및 최종 선발대회’에 도청 레슬링팀이 참가해 총 4개의 메달을 따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는 최인상(61㎏)·정의현(125㎏) 선수가 금메달을, 김현주(86㎏)·한대길(71㎏) 선수가 은메달을 각각 획득했다.
 
최인상 선수는 국가대표 1차 선발대회에 이어 이번 2차 선발대회에서도 우승을 차지해 최종 선발전을 거치지 않고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정의현 선수[사진=충남도]

정의현 선수는 1차 선발대회에 출전하지 않았으나 2차 및 최종 선발대회에서 우승하면서 국가대표로 뽑혔다.
 
국가대표로 선발된 선수들은 앞으로 아시안 선수권대회와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출전하게 된다.

도 관계자는 “앞으로도 도청 소속 선수들이 국내외 많은 대회에서 땀 흘려 노력한 훈련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꾸준히 지원하고 응원할 것”이라면서 선수단에 축하와 감사를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