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둘째 날 고속도로 곳곳서 거북이걸음…지역별 예상도착 시간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홍승완 기자
입력 2022-01-30 17:0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설 연휴 둘째 날…정체 빚는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사진=연합뉴스]


설 연휴 둘째 날이자 일요일인 30일 오후 전국 주요 고속도로 곳곳에서 귀성 차들이 가다 서기를 반복하면서 정체 현상을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13분 기준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은 한남∼서초, 신갈분기점 부근∼수원, 안성분기점∼안성, 안성∼입장 부근, 천안휴게소 부근∼청주분기점, 비룡분기점 등 총 45㎞ 구간에서 차들이 거북이걸음을 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금천, 서평택분기점∼서해대교, 서산∼운산터널 부근, 웅천터널 부근 등 22㎞ 구간에서 차량이 몰리면서 혼잡도가 높다.

서해안고속도로 목포 방향은 금천, 서평택분기점∼서해대교, 서산∼운산터널 부근, 웅천터널 부근 등 22㎞ 구간에서 극심한 정체를 빚고 있다.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은 용인∼양지터널, 이천∼여주분기점, 새말 부근∼새말 등 19㎞ 구간에서 차들이 가다 서기를 반복하고 있다.

지역별 예상 도착 시간은 이날 오후 5시 승용차로 서울 요금소를 출발했을 때 △부산 5시간 10분 △울산 4시간 30분 △목포 4시간 10분 △광주 4시간 △대구 3시간 50분 △강릉 3시간 10분 △대전 2시간 30분 등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