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파인스노보드 이상호·김상겸, 알파인스키 정동현·김소희 선수

하이원리조트 선수단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정식을 했다. [사진=강원랜드]

하이원리조트(대표 이삼걸) 소속 동계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들이 1월 27일 출정식을 하고 베이징 정복에 나섰다.

이날 출정식은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강원 정선 하이원리조트 행정동과 횡성에 소재한 국가대표 숙소를 화상으로 연결해 진행됐다.

출정식에는 하이원리조트 이삼걸 대표를 비롯한 주요 임직원과 알파인 스노보드팀 이상호·김상겸 선수, 알파인스키팀 정동현·김소희 선수가 참석했다.

지난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차지하며 우리나라 올림픽 사상 설상종목에서 첫 메달을 거머쥔 이상호 선수는 이번 시즌 FIS 월드컵 순위 종합 1위를 기록, 2월 8일 출전하는 올림픽 본선에서도 메달이 기대되고 있다.

출정식에서 이삼걸 대표는 "이번에 올림픽에 출전하는 하이원 선수 모두 강원도가 고향이라 들었다"며 "강원도민들과 함께 전 국민이 응원하고 있는 만큼 최선을 다한 플레이와 좋은 성적으로 기쁜 소식을 들려 달라"고 응원의 말을 전했다. 

선수단 일동은 "그동안 후원해 주신 하이원리조트를 비롯한 강원도민과 전 국민의 성원에 감사드린다"며 "후회 없이 최선을 다해 싸우고 돌아오겠다"고 입을 모았다. 
 
한편 하이원리조트는 스키팀, 스노보드팀, 아이스하키팀, 유도팀 등 4개 종목 팀 운영을 통해 동계스포츠와 비인기 종목을 육성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