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금호석유(화학) 주가가 상승세다.

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후 2시 27분 기준 금호석유는 전 거래일 대비 4.07%(7000원) 상승한 17만9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금호석유 시가총액은 5조4537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피 67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0원이다.

지난 1일 OCI와 금호석유화학그룹은 3800억원을 투자해 ECH 생산 합작사를 말레이시아 사마라주 산업단지 내에 설립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가 각각 지분 50%를 보유하는 합작사는 연간 10만톤의 ECH 생산을 목표로 총 2000억원을 투자한다.

이와 별도로 OCI는 1800억원을 추가 투자해 2024년부터 ECH의 원료가 되는 CA(클로르알칼리) 10만톤을 생산하겠다는 계획이다. 

금호석유화학의 올해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625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2.5% 증가했다. 매출은 2조2363억원으로 88.2% 늘었고, 순이익도 646억원으로 313.5% 급증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