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


남성이 자신을 찌르려 한다며 허위신고를 한 것도 모자라 경찰서에 몰래 들어가 방송한 인터넷 방송 진행자(BJ)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건조물 침입 혐의 등으로 BJ A씨를 입건했다고 3일 밝혔다.

앞서 A씨는 이날 오전 3시 4분께 "남성이 날 찌르려 한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하지만 출동한 경찰이 허위 신고로 판단해 현장에서 철수하자 강남경찰서로 이동해 남성 탈의실에 몰래 숨어 들어가 인터넷 방송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 범행은 해당 방송을 지켜보던 한 시청자의 신고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경범죄 처벌법상 거짓 신고 혐의 적용도 검토하고 있다"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