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헌 광주시장, ‘보편적 평생교육 실천은 지속해 나가야 할 책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경기 광주) 박재천 기자
입력 2021-12-02 13:06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100만인 서명운동 챌린지 동참

신동헌 광주시장 [사진=경기 광주시]

신동헌 경기 광주시장이 지난 1일 "시민 누구나 차별받지 않고 자신이 원하는 학습을 향유할 수 있는 보편적 평생교육 실천은 지속해 나가야 할 책무”라고 강조했다.

이날 신 시장은 "보편적 평생학습 기본권 실현을 위한 ‘100만인 서명운동’ 챌린지에 동참한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보편적 평생학습 기본권 실현은 평생학습을 통해 모든 국민이 변화하는 시대에 적극적으로 대응 주체적인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하자는데 주된 취지가 있다.

이 운동은 전국시도평생교육진흥원협의회·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한국평생교육학회·한국평생교육총연합회·한국평생교육사협회 등 5개 단체가 뜻을 함께하고 있다.

신 시장은 이재수 춘천시장의 지명을 받아 이날 ‘100만인 서명운동’에 합류했다.

또 보편적 평생학습 실현을 위한 온라인 릴레이 챌린지를 이어가기 위해 엄태준 이천시장, 백군기 용인시장, 김상호 하남시장, 정동균 양평군수 4개 자치단체장을 다음 참여자로 각각 지정했다.

한편, 신 시장은 지난 2019년 평생학습도시로 지정됐으며 학습으로 성장하는 행복한 도시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제1회  보훈신춘문예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