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교내 배치돼 시민갤러리 도슨트·교내 안내 등 서비스 제공
LG전자 안내로봇 ‘클로이 가이드봇’이 서울시민대학 내 전시공간에 배치돼 관람객 안내를 맡는다.

LG전자는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과 협력해 서울시 강동구에 있는 서울시민대학 동남권캠퍼스에서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클로이 가이드봇은 이날부터 교내 전시공간인 시민갤러리에서 문화예술사(도슨트) 역할을 담당한다. 관람객들을 상대로 전시 작품을 해설하며 갤러리 투어를 진행하고 작품을 배경으로 사진도 촬영한다.

갤러리 투어 일정이 없을 땐 캠퍼스 곳곳에서 시설 정보를 제공한다. 원하는 경우 목적지까지 동행하는 ‘목적지 동반 서비스’도 제공한다.

LG전자가 지난 9월 공개한 클로이 가이드봇은 방문객 안내, 광고, 보안, 도슨트 등 복합기능을 탑재한 안내로봇이다.

전·후면에 탑재된 27인치형 디스플레이는 맞춤형 광고판 역할을 하고, 카메라는 심야 시간 출입자 감지 등 보안 업무도 수행할 수 있다.

통합 관제 시스템, 지속적인 유지관리 서비스도 특징이다. LG전자의 로봇 통합 관제 시스템 ‘LG 클로이 클라우드 스테이션’은 실시간 로봇 모니터링과 원격 제어, 각종 정보·콘텐츠 제공, 일정·통계관리 등 시스템 운영에 필요한 전반적인 솔루션을 제공한다.

노규찬 LG전자 로봇사업담당(상무)은 “LG만의 차별화된 로봇 솔루션은 다양한 분야에서 고객 수요에 대응할 수 있다”며 “고객에게 고도화된 로봇 서비스를 제공해 최적의 사업 파트너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 클로이 가이드봇’이 서울시 강동구 서울시민대학 동남권캠퍼스 내 시민갤러리에서 관람객에게 전시작품을 소개하고 있다.[사진=LG전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