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과학기술 다큐멘터리, 이해도 높이는 데 기여"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1일 오후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2)'의 발사 참관을 마치고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발사통제관리실을 찾아 연구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청소년과 어린이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우주·과학기술) 콘텐츠를 제작해 보급하는 것을 검토하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참모진 회의에서 누리호 발사 장면을 참관한 일을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전날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는 한국과학우주청소년단 소속 청소년들이 자리해 문 대통령과 역사적인 순간을 함께했다.

문 대통령은 우주발사체, 우주개발, 항공우주산업 등 과학기술을 주제로 한 다큐멘터리가 이 분야에 대한 국민 이해를 높이는 데 기여했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