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최태원 불려가는 국감…올해도 기업인 줄소환 '예고'

류혜경 기자입력 : 2021-09-21 16:48
올해 국감 10월 21일까지 3주간 진행 환노위, 재계 서열 10위권 내 기업 중 6곳 총수 소환
국회가 올해도 국정감사에서 주요 기업 총수들을 포함한 기업인들의 증인·참고인 출석을 추진하고 있다. 국내 주요 기업들의 이목이 여의도로 쏠리며 실효성 있는 국감이 돼야 한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나온다.

21일 정치권과 재계에 따르면 다음달 1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되는 올해 국감에서도 많은 기업인이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가장 많은 기업인을 호출하는 곳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로 국내 재계 서열 10위권 내 기업 중 6곳의 총수를 증인 명단에 올렸다.

환노위는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최정우 포스코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허태수 GS그룹 회장,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조원태 한진 회장, 박지원 두산중공업 회장, 정몽진 KCC 회장, 조양래 한국앤컴퍼니 회장, 장세주 동국제강 회장, 이순형 세아 회장, 홍사승 쌍용C&E 회장 등을 증인 출석 명단에 올려 놓았다. 또한 정몽규 HDC 회장도 지난 6월 발생한 광주 학동 붕괴사고와 관련해 증인으로 세울 예정이다.

환노위는 올해 국감에서 온실가스감축목표(NDC)와 관련한 이행 방안과 환경법규와 관련한 내용 등을 기업 총수들에게 직접 듣겠다는 계획이다.

정의선, 최태원, 최정우 회장은 산업통상자원벤처중소기업위원회 증인 신청 명단에도 올랐다. 산자위는 정의선 회장에게 민주당 을지로위원회가 중재했던 '중고차 매매업의 생계형 적합업종 협상' 결렬 문제 등에 대해 묻겠다는 계획이다. 최태원 회장과 최정우 회장은 환노위 증인 신청 사유와 유사하게 정부의 수소경제, 탄소중립 정책 집행과 관련한 질문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증인 명단에도 주요 기업인들이 대거 포함됐다. 농해수산위는 농어촌상생협력기금에 대한 대기업 참여가 부족하다는 점을 이유로 들었다. 농어촌 상생협력기금은 2015년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국회 비준 당시 농어업 지원을 위해 여·야·정이 조성하기로 합의한 내용이다. 2017년부터 매년 1000억원씩 10년 동안 모두 1조원을 모으기로 했지만, 현재까지 조성된 금액이 1300억원에 그치자 기업인들을 소환해 이유를 묻겠다는 것이다.

농해수산위는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부회장), 권영수 LG 대표이사(부회장), 김학동 포스코 철강부문장(사장), 이형희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회 위원장, 이강만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대표이사 사장 등을 증인으로 부를 계획이다.

경영계에서는 올해도 기업인들을 국회에 소환해 망신을 주는 구태 국감이 반복될까 우려하고 있다. 코로나19와 탄소중립 등의 상황으로 경영에 전념해야 하는 상황에 국감 준비로 기업 경쟁력이 하락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와 관련해 최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명예회장은 페이스북에 최태원 회장이 수소경제·탄소감축 등 정부 정책과 관련한 주제로 산자위와 환노위 증인 소환될 가능성이 있다는 보도와 관련해 "이런 출석 요구를 액면 그대로 질문을 하기 위한 목적으로 이해하는 사람은 별로 없을 것"이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이어 "의회도 당연히 그런 점을 모르지 않을 것"이라며 "알면서도 `불러내기`가 목적임이 분명한데, 이런 식의 불러내기는 이제 없어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재계 관계자는 "매년 국감마다 기업인을 증인으로 나섰지만 대책 강구보다는 질책과 호통만 듣다 끝나는 경우가 많았다"며 "실효성 있는 국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9월 8일 경기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2021수소모빌리티+쇼'에서 현대자동차 부스를 찾은 정의선 현대차그룹회장(왼쪽부터), 최태원 SK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조현상 효성그룹 부회장 등이 트레일러 드론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