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커지고 얇아졌다"... 애플워치 시리즈7 공개

강일용 기자입력 : 2021-09-15 10:52
화면 크기·제품 내구성↑ 두께↓... 건강관리 기능은 전작 그대로 커진 화면에 맞춘 전용 시계 페이스와 사용자 환경 선봬

애플워치 시리즈7. [사진=애플 제공]

애플이 전작보다 살짝 커지고 화면도 넓어진 '애플워치 시리즈7(애플워치7)'을 공개했다. 다만 심박수·혈중산소포화도·심전도 측정 등으로 구성된 건강관리 기능은 한층 향상될 것이란 이용자들의 기대와 달리 전작 '애플워치 시리즈6'와 큰 차이가 없다.

애플은 14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스페셜 이벤트를 열고 새로 디자인된 애플워치7을 공개했다. 애플워치7은 화면 크기를 키우면서도 제품 크기의 변화는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더 부드러워진 곡면 형태의 모서리와 굴절형 디스플레이를 채택해 한층 감성적인 시계 디자인을 보여준다. 이러한 디자인에 최적화된 전용 윤곽 페이스와 모듈 듀오 페이스도 함께 제공한다. 더 커진 디스플레이에 맞춘 새로운 사용자 환경을 적용했고, 가독성도 향상됐다. 최대 18시간의 배터리 사용시간을 지원하며, 충전 속도도 전작보다 33% 빨라졌다.

애플워치7은 외부 충격으로 인한 균열을 막기 위해 전작보다 40% 두꺼워진 전면 크리스털을 채택해 애플워치 제품군 중에 가장 견고한 내구성을 보여준다. 또한 애플워치 제품군 중 처음으로 IP6X·WR50급 방수방진을 지원한다.

애플워치7의 화면 크기는 전작보다 20%가량 넓어졌다. 반면 제품 두께는 1.7mm로 전작보다 40%가량 얇아졌다. 이러한 변화를 토대로 시계 사이즈는 41mm와 45mm로, 전작보다 1mm씩 더 커졌다. 전작보다 70% 더 밝아진 상시표시형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손목을 들어 올리거나 디스플레이를 깨우지 않아도 시간과 각종 알림을 확인할 수 있다.
 

애플워치 제품군의 화면 크기 비교. (왼쪽부터) 애플워치3, 애플워치6, 애플워치7. [사진=애플 제공]

애플은 워치OS8을 통해 애플워치7에 최적화된 시계 페이스를 선보였다. 새로운 윤곽 페이스는 다이얼을 디스플레이 가장자리에 배치하고 하루 종일 부드럽게 움직이며 현재 시간을 강조해 보여준다. 새로운 모듈 듀오 페이스는 여분의 스크린 공간에 다양한 데이터를 표시하는 두 개의 커다란 센터 컴플리케이션을 갖췄다.

워치OS8에는 자전거를 타는 이용자를 위한 신 기능이 추가된다. 애플워치 내의 다양한 센서를 활용해 이용자가 자전거를 타고 있는지 감지하고, 실외 사이클링 운동의 시작 설정을 하지 않은 경우 이를 시작하도록 알려준다. GPS와 심박수를 분석해 이용자들이 페달 어시스트를 사용하는지 온전히 다리 힘으로 자전거를 타고 있는지 효과적으로 구분한다. 이를 토대로 자전거를 타는 동안 얼마나 칼로리를 소모했는지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

넘어짐 감지 기능도 한층 향상됐다. 기존에는 이용자가 일상 생활 도중 쓰러지고 1분간 움직이지 않으면 손목에서 바로 응급 서비스로 전화를 거는 기능을 제공했는데, 이제 운동 도중 넘어져서 움직이지 못하는 상황도 감지하고 응급 서비스로 연결해준다.
 

애플워치 시리즈7. [사진=애플 제공]

애플워치7은 미드나이트(블랙), 스타라이트(화이트), 그린, 블루, 프로덕트 레드 등 다섯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애플은 애플워치7 출시에 맞춰 새로운 색상의 애플워치 밴드도 출시한다. 애플워치7은 새 밴드뿐만 아니라 기존 애플워치 밴드도 연결할 수 있다.

애플워치7 출시에 맞춰 '애플워치 나이키'와 '애플워치 에르메스'도 새롭게 단장한다. 새 애플워치에 맞춰 나이키 스포츠 루프와 에르메스 서킷H·고메 밴드도 선보인다. 나이키 스포츠 루프는 세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화면을 탭하거나 디지털 용두를 돌릴 때 함께 움직이는 나이키 바운스 시계 페이스를 함께 제공한다. 에르메스 서킷H는 시그니처 앵커 체인 디자인의 선명한 그래픽을 스위프트 가죽에 새겼으며, 에르메스 고메 더블투어는 에르메스의 1930년대 반려견 목줄 디자인을 오마주한 팔찌 형태의 디자인으로 구성되어 있다.

애플워치는 재활용 소재의 알루미늄으로 제작되며, 제작 과정에서 수은, PVC, 베릴륨, BFR 등의 유해 화학물질을 전혀 사용하지 않는다. 애플워치7은 올해 가을 중에 출시되며, 정확한 출시일은 추후 애플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계획이다.
 

애플워치 시리즈7. [사진=애플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