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스타벅스코리아 최대주주 된다…지분 17.5% 추가 인수

이보미 기자입력 : 2021-07-27 12:52

스타벅스 청담스타점. [사진=아주경제DB]

신세계그룹 이마트가 스타벅스 코리아 최대주주가 된다.

이마트는 스타벅스커피 인터내셔널이 가지고 있는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지분 17.5%를 4742억5350만원에 취득하기로 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이번 인수로 이마트는 기존에 가지고 있던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지분 50%를 포함해 모두 67.5%를 가지게 됐다. 나머지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지분 32.5%는 싱가포르 국부펀드인 싱가포르 투자청(GIC)가 인수한다.

신세계그룹 측은 "지난 1999년 이화여대 앞에 한국 스타벅스 1호점을 연 뒤 미국 스타벅스 본사와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발전시켜왔다"며 "앞으로 한국 시장에서의 새로운 성장을 위한 다양한 논의 끝에 추가 지분 인수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분 인수에 따른 한국의 스타벅스 운영은 기존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해 온 대로 안정적으로 유지될 것"이라며 "이뿐만 아니라 고객 서비스 및 파트너의 처우 등도 변함없이 유지·발전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