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주광역시, 김재국 전남대교수 송종욱 광주은행장 등 6명 선정
광주광역시가 올해 시민대상 수상자 6명을 선정했다.

사회봉사와 학술, 문화예술, 체육, 지역경제진흥 5개 부문에서 광주시의 명예를 높이고 지역발전에 기여한 시민들이다.

부문별 수상자는 △사회봉사대상에 故김선자·김윤경 전·현 해뜨는식당 부녀 운영자 △학술대상 김재국 전남대학교 신소재공학부 교수 △문화예술대상 한희원 한희원미술관장 △체육대상 박익수 전남여자고등학교장 △지역경제진흥대상 송종욱 광주은행장) 등 6명이다.

사회봉사대상 수상자는 고 김선자씨와 딸 김윤경 씨다.

고 김선자 씨는 젊은 시절 주위로부터 받은 도움을 되갚으려고 지난 2010년 어려운 이웃을 위한 ‘해뜨는 식당’을 시작해 2015년 암 투병 중에도 식당 운영에 몸을 아끼지 않았고 식당을 계속 운영할 것을 유언해 소외된 이웃에 큰 힘이 됐다.

김윤경 씨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1000원에 밥과 국, 세 가지 반찬을 곁들인 식사를 제공하는 ‘해뜨는 식당’을 어머니 故 김선자씨의 유지를 이어 운영하고 있다.
 

광주시청 [사진=광주시 제공]

학술대상 수상자인 김재국 전남대학교 신소재공학부 교수는 차세대 이차전지의 전극소재와 전지시스템 연구·개발을 수행하며 국제전문학술지에 220여 편의 논문을 게재해 전지 시장에서 국가 경쟁력 키우고 기업과 협력해 지역인재 육성, 이차전지 관련 소재 분야 인프라 구축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문화예술대상 수상자인 한희원 한희원미술관장은 불공정한 사회를 그림으로 고발하고, 1980년 5월 광주의 참상을 미술을 통해 알렸다. 국내외 유수의 전시회에 참여해 광주 예술의 위상을 높였다. 특히 광주 남구 양림동의 문인 발굴, ‘굿모닝 양림축제’ 개발, ‘펭귄마을’ 광주문화벨트 구축에 힘썼다.

체육대상 수상자인 박익수 전남여자고등학교 교장은 양궁선수 와 국가대표 감독 등 지도자로 활동하며 국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달성해 한국 양궁의 위상을 높이고, 학교 체육 발전을 위해 선수들의 학습권을 보장했다.

지역경제진흥대상 수상자인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지역 향토은행으로서 ㈜광주글로벌모터스에 260억원을 출자하는 등 광주형일자리 합작법인 설립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지역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했다.

시민대상은 35년의 전통과 최고의 영예를 자랑하는 명예로운 상으로 1987년부터 작년 34회에 이르기까지 사회봉사, 학술, 문화예술, 체육, 지역경제진흥 5개 부문에서 145명의 시민과 8개 단체에 시상했다.

특히 올해 광주시는 귀감이 되는 시민을 누구나 쉽게 추천할 수 있도록 시 홈페이지에 후보자 접수 플랫폼을 새롭게 만들어 운영하고, 수상 후보자에 대한 보다 철저한 검증을 위해 후보자를 시 홈페이지에 사전 공개해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등 공정하고 투명한 수상자 선정 절차를 밟았다.

제35회 광주광역시 시민 대상 시상식은 시민의 날인 오는 21일 시청에서 열릴 예정이다.

수상자는 광주광역시 명예의 전당에 이름이 등재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