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현 “이재용 사면, 전향적으로 판단해야…국가 발전 차원서 봐야”

김도형 기자입력 : 2021-05-17 16:55
“국가간 경쟁 대응 위해 신속 과감한 의사결정 필요할 것”

김기현 국민의힘 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17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삼성전자 반도체 화성캠퍼스를 방문해 인사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가 17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사면과 관련, “전향적으로 판단해 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김 권한대행은 이날 삼성전자 화성캠퍼스에서 반도체 분야 현장 방문 및 정책간담회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반도체 산업을 중심으로 전세계적으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국가간 경쟁에 잘 대응하기 위해선 신속하고 과감한 의사결정이 필요할 거라 판단하고 있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권한대행은 “우리당이 사면을 요구하고 그럴 사안은 아니다. 대통령이 결정해야 할 사안”이라면서도 “신속하고 과감한 의사결정이 어떤 기업이나 어떤 특정인의 문제가 아니고 국가의 발전과 관련된 문제란 차원에서 이 문제를 좀 더 폭넓게 볼 필요가 있다”고 했다.

김 권한대행은 반도체 산업 지원 방안과 관련, “전세계적 경쟁, 패권 경쟁에 들어간 시점이라 각 국가별 경쟁이란 차원에서 사안을 봐야 한다”면서 “기업과 기업간 경쟁을 넘어서서 우리나라 기업들이 불이익한 처우를 받아선 안 되겠다 생각하고 그런 숙제들을 하나하나 풀어나갈 작정”이라고 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