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김종천 과천시장 "공유 전기자전거 환경문제 해소 기여할 것"

(과천) 박재천 기자입력 : 2021-04-16 11:18
㈜나인투원과 업무협약...민간 공유 전기자전거 운영

김종천 시장이 나인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과천시 제공]

김종천 경기 과천시장이 15일 나인투원과 공유 전기자전거 업무협약 체결과 관련, "이번에 도입·운영되는 공유 전기자전거는 친환경 교통수단으로써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통해 환경문제 해소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김 시장은 "민간 공유 전기자전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면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김 시장은 기존 공영자전거 유인대여 방식의 불편함을 해소함과 동시에 시민들에게 편리·다양한 이동수단을 제공하고,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 한다는 측면에서 민간 공유 전기자전거를 도입·운영하기로 했다고 귀띔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김 시장은 나인투원은 민간 공유 전기자전거 운영을 위해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협약에 따라, 김 시장은 자전거를 이용하는 주민들의 편의와 자전거 이용 활성화 차원에서 자전거보관 거치대 확충, 자전거도로 등을 개선 정비한다 또 ㈜나인투원은 공유 전기자전거 시스템, 자전거 운영 등 종합적 관리를 위해 전문적인 인력을 배치하고 콜센터를 운영하게 된다.

민간 공유 전기자전거 일레클은 5~7월까지 지하철역, 도심지를 기준으로 시범운영을 하고, 이후 시범운영 기간 중 도출된 문제점에 대해 수정, 보완점을 논의한 뒤, 시와 ㈜나인투원은 정식 운영방안에 대해 협의하게 된다.

공유 전기자전거 일레클은 스마트폰 앱으로 가까운 위치에 있는 자전거를 검색해 이용하는 방식으로, 이용 요금은 보험료를 포함해 최초 15분 1,600원에 초과 1분당 100원이 추가된다.

스마트폰 앱은 구글 앱스토어 등에서 일레클을 검색하면 다운받을 수 있다.

한편 김종천 시장은 “앞으로 부족한 자전거 이용시설, 인프라를 확충하여 자전거 이용자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제11회 헬스포럼-2021-05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11회 헬스포럼-2021-05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