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서울시장, 나경원‧오세훈‧조은희‧오신환 본경선 확정

황재희 기자입력 : 2021-02-05 13:22
부산시장 본경선 주자, 박민식·박성훈·박형준·이언주

국민의힘 서울시장 보궐선거 본경선 후보자인 나경원 전 의원과 오세훈 전 서울시장, 오신환 전 의원, 조은희 서초구청장 [사진=연합뉴스]

오는 4·7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위한 국민의힘 본경선 주자가 나경원‧오세훈‧조은희‧오신환 후보로 확정됐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5일 오전 서울시장 보궐선거 본경선 후보자로 나경원 전 의원과 오세훈 전 서울시장, 오신환 전 의원, 조은희 서초구청장(가나다순)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후보자별 득표율과 순위는 발표하지 않았다.

부산시장 보궐선거 본경선 후보로는 박민식 전 의원과 박성훈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박형준 교수, 이언주 전 의원(가나다순)으로 확정됐다.

이에 따라 서울에서는 김근식, 김선동, 이승현, 이종구 예비후보가, 부산에서는 이진복, 전성하 후보가 각각 탈락했다.

이들은 지난 3~4일 간 책임당원 투표(20%)와 일반시민 여론조사(80%)를 통해 진행된 ‘온라인 예비경선’에서 확정됐다. 앞으로 1대1 토론회와 합동토론회를 거쳐 내달 4일 최종 후보를 가리게 된다.

정진석 공천관리위원장은 "이번 보궐선거는 집권 5년차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는 중차대한 의미가 있다"며 "대선 전초전 성격도 띠는 만큼 후보들은 경선에서 품격 있는 모습을 보여달라"고 말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