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동상담, 권리구제 유형별로 분석 수록'

경기도노동권익센터 노동상담 사례집.[사진=경기도 북부청 제공]


경기도는 지난해 노동권익센터가 진행한 체불임금부터 산업재해까지 노동상담 사례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2020년도 경기도노동권익센터 노동상담 사례집'을 발간했다고 8일 밝혔다.

사례집에는 체불임금, 산업재해, 노동조합, 직장 내 괴롭힘, 휴일휴게, 근로계약, 징계해고 등 각종 노동상담과 권리구제 사례 1329건이 유형별로 분석돼 수록됐다.

특히 코로나19로 대면상담이 어려워진 상황을 고려, 처음 도입됐던 비대면 상담 사례까지 포함했다.

도는 사례집 500부를 제작해 도내 노동단체, 영세사업주, 비정규직센터, 도 산하기관, 시·군 등에 배포했다.

청소년 노동자의 노동권 보장을 위해 학교에도 사례집을 배포, 교재 등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김규식 도 노동국장은 "사례 중심으로 노동 관련 현안을 풀어 설명해 보다 알기 쉽게 이해를 돕는 것이 특징"이라며 "사례집으로 노동문제에 대한 기본상식이 대폭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노동권익센터는 노동권 보호와 노동정책 발굴을 위해 지난 2019년 3월 신설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