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수협은행이 신임 사외이사와 비상임이사를 선임했다.

30일 수협은행은 서울 송파구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신임 사외이사에 한명진 전 방위사업청 차장, 김성배 전 한국수출입은행 비상임이사, 정왕호 전 하나자산신탁 상근감사위원를 선임했다. 비상임이사에는 이미영 예금보험공사 인사지원부장의 연임을 의결했다.

한명진 신임 사외이사는 기획재정부 정책기획관, 기획재정부 조세총괄정책관, 자치분권위원회 재정분권국장 등을 거쳐 방위사업청 차장을 역임했다.

김성배 신임 사외이사는 외교통상부 다자통상국장, 황해경제자유구역청 청장, 한국거래소 상임감사위원 등을 거쳐 한국수출입은행 비상임이사를 역임했다.

정왕호 신임 사외이사는 감사원, 예금보험공사 비서실장, 인사부장, 상임이사 등을 거쳐 하나자산신탁 상근감사위원을 역임했다.

이미영 비상임이사는 예금보험공사 창조경영실장, 저축은행관리부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예금보험공사 인사지원부장, 수협은행 비상임이사를 역임 중이다.

신임 사외이사의 임기는 2년으로 다음달 1일부터 임기가 시작된다.

수협은행 관계자는 "신임 사외이사들은 다양하고 풍부한 경험을 갖춘 전문가로 당행의 위상 강화 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Sh수협은행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