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미슐랭가이드 서울 2021' 발간... 일식당 2곳 새롭게 선정

나카무라 타다시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0-11-26 15:25

[사진=미슐랭가이드 홈페이지]


서울의 미식 가이드북 '미슐랭가이드 서울 2021'이 11월 발간됐다. 강남구 일식요리점 '미토우(未到)'와 '무니(無二)'가 처음으로 1스타를 획득했다.

최고 등급인 '3스타'는 2곳, '2스타'는 7곳, '1스타'는 23곳이 선정되는 등 스타를 획득한 레스토랑은 총 32곳으로, 지난해에 비해 1곳이 증가했다. 한식당인 '가온'(강남구)과 '라연'(중구)은 2016년 서울판 발간 이후 5년 연속 3스타 획득에 성공했다.

일식요리점 중 최고 등급은 2스타를 획득한 초밥전문점 코지마(강남구).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