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회장 별세]빈소 찾은 이재명 애도의 글도..."족적 돌아보고 기억할 것"

신수정 기자입력 : 2020-10-26 08:29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빈소를 찾아 조문을 한 뒤 애도문을 올렸다.

이 지사는 지난 25일 오후 9시 46분쯤 이 회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도착했다. 이후 약 10분간 빈소에 머물며 유족을 위로했다.

조문을 마치고 나온 그는 취재진에 “조문 말씀을 드리러 왔다. 한 시대의 별이신데 명복을 빈다”라고 말하며 애도의 뜻을 밝혔다.

이후 이 지사는 같은 날 자신의 페이스북에도 애도의 글을 올렸다.

그는 “고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별세를 경기도민과 함께 애도하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질곡의 현대사에서 고인이 남긴 족적을 돌아보고 기억하겠다”고 적었다.

이어 “기업들이 자신의 역량을 충분히 발휘하는 것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기회가 공평하고 공정한 경쟁이 가능한 경영환경을 조성하는 것이야말로 고인의 넋을 기리는 일이자 우리가 짊어져야 할 과제일 것”이라며 “유족들께 심심한 위로를 전하며 고인의 영면을 기원한다”고 끝맺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