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사우디 아람코 제치고 세계 시총 1위 등극

차현아 기자입력 : 2020-08-01 21:49
미국 IT 업체 애플이 사우디 아라비아의 석유공사 아람코를 제치고 전 세계에서 시가총액 1위 자리에 올랐다.

31일(현지시각) 미국 경제방송 CNBC에 따르면 애플 주가는 이날 10.47% 상승해 시가총액 1조8400억달러(2191조4400억원)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애플은 전 세계 시가총액 1위를 유지해왔던 사우디 아라비아 국영 석유회사 아람코를 제쳤다. 아람코의 시총은 1조7600억달러(2096조1600억원)이다.

애플의 주가 상승은 최근 주식 4분의 1 액면분할 계획을 발표한 여파다. 또한 애플의 매출은 올해 2분기 597억달러(71조원)를 기록해 예상치를 웃돌았다. 매출은 지난해 대비 11% 증가한 것으로 역대 최대 분기실적이다. 영업이익도 전년 동기 대비 13.4% 증가한 131억달러(15조5000억원)을 기록했다.
 

[뉴욕증시. 사진=연합뉴스, AP뉴스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