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전국 비...' 14일까지 전망' 충청 제주 등 최대 300㎜

김한상 기자입력 : 2020-07-13 05:32
기상청, 13~14일 비 전망 북부 제외 제주·강원·강원영동 100~200㎜ 예보 서울 경기 강원영서 50~100㎜ 예보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화요일까지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리겠다.
 

[사진=기상청 유튜브 채널 갈무리]


13일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겠다. 특히 비가 많이 오는 충청도와 제주도, 지리산 부근과 남해안에서는 300㎜가 넘는 비가 오겠다.

기상청에 의하면 비는 14일까지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14일까지 남부지방과 충청도, 북부를 제외한 제주도, 강원도, 강원영동에서 100~200㎜, 서울, 경기, 강원영서, 제주도 북부 등에서는 50~100㎜로 예보됐다.

이날 최저기온은 17~22도, 전국 주요도시별 최저기온은 서울 21도, 강릉과 대구, 대전, 부산 19도, 춘천과 청주, 전주 20도, 광주 21도로 예보됐다.

최고기온은 19~26도, 전국 주요도시별 최고기온은 서울 23도, 강릉과 대구 21도, 춘천과 대전, 부산 23도, 청주 24도, 전주와 광주 26도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내리면서 최고기온은 전날과 비슷하겠다.

기상청은 12일 밤부터 13일 오전까지 충청도와 전라도, 13일 새벽부터 오후 6시까지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에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80㎜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라고 전했다.

또한 이날과 다음날 대부분의 해안과 제주도에서 바람이 30~60㎞/h(8~16m/s)로 강하게 불겠고, 순간적으로 70㎞/h(20m/s) 이상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