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인천발 클락·괌 노선 특별기 운항

김해원 기자입력 : 2020-07-08 10:38
진에어가 7월 필리핀 클락과 괌 지역으로 특별기를 투입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인천~클락, 인천~괌 특별기 운항은 클락 및 괌 현지에서 체류하던 유학생, 비즈니스 출장자 등 교민에게 국내 복귀를 돕고 국내에서 머물던 필리핀 국적자와 괌 거주민에게 항공편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인천발 클락행 항공편은 인천공항에서 7월 8일과 7월 22일 오전 8시에 출발해 현지 시각으로 오전 11시경 도착하는 스케줄이다. 해당 항공기는 현지에서 여객을 태우고 인천공항에 16시 55분 도착할 예정이다. 이번 운항은 클락 공항 당국이 공항 내 코로나19 검사 시설과 격리 시설을 완비하고, 제한적인 입국을 허용함에 따라 진행됐다.

이와 함께 진에어는 인천~괌 노선도 운영한다. 해당 노선은 7월 9일 인천공항에서 탑승객을 태우고 오전 9시에 출발해 현지 시각 14시 25분 괌 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한편 진에어는 지난 4월부터 하노이, 세부, 코타키나발루 등 동남아 지역으로 특별기를 편성해 교민들에게 귀국 항공편을 제공해 왔다. 또한, 6월에는 하노이, 방콕, 타이베이, 도쿄(나리타), 오사카 등 정기 노선의 운항을 재개했다.

진에어 관계자는 "7월에도 해당 노선을 운영하고 필요시에는 기타 동남아 지역에 특별기를 추가 편성해 현지 교민의 귀국 지원을 계속해서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진 = 진에어 제공 ]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