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다문화가정 청소년 대상 ‘멘토링’ 해단식

석유선 기자입력 : 2020-07-05 13:12
작년 11월부터 8개월간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 사업 마무리 코로나19 방지 위해 팀별 화상회의 및 해단식 등 온라인 진행
코오롱은 지난 4일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 5기 온라인 해단식을 가졌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활동에 참여한 36명의 멘토와 멘티는 지난해 11월부터 학교 교과학습 및 문화 체험활동을 함께했다. 다만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활동이 어려워진 올 초부터는 메신저, 화상 등 온라인으로 멘토링을 진행하며 8개월간의 공식 활동을 마무리했다.
 

코오롱은 4일 코로나19 방지를 위해 화상회의 방식으로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 5기 온라인 해단식을 가졌다. 이날 멘토와 멘티가 함께 찍은 사진이 인쇄된 화분을 제작해 서로에게 선물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코오롱 제공]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은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이 동일 배경을 가진 대학(원)생 멘토와 1:1로 매칭돼 문화 차이를 극복하고 학업에 적응해 한국 사회에서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다문화가정 자녀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날 해단식은 기존과 달리 코로나19 방지를 위해 온라인 화상회의 방식으로 진행했다. 36명 모두가 한자리에 함께하진 못했다.다만 팀별로 화상으로 소통하며 8개월간 활동내용을 공유하고 함께 찍은 사진이 인쇄된 화분을 서로에게 선물하는 시간도 가졌다.

우수 멘토링팀으로 선정된 몽골인 유학생 투굴두르(22·고려대) 멘토와 필리핀 다문화가정 자녀인 방현성(12·가명) 멘티는 “호기심이 많은 멘티의 다양한 질문들에 함께 답을 찾고 꿈과 목표에 대한 많은 대화를 나누며 이제는 둘도 없는 형·동생 사이가 됐다”며 그간의 활동 소감을 전했다.

한편 코오롱은 2015년부터 다문화가정자녀 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로 5기를 맞이한 무지개 디딤돌 멘토링과 더불어 요리 분야 자격증 취득을 통해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의 사회진출을 지원하는 ‘꿈을 Job(잡)아라’ 프로그램도 운영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