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SIST 경영대학원, 세계혁신대학 WURI랭킹 ‘Global Top 30위권’으로 도약

박흥서 기자입력 : 2020-06-18 13:35
aSSIST 경영대학원(총장 김태현)이 전세계 대학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혁신대학랭킹 WURI(World’s Universities with Real Impact)에서 ‘Global Top 30위권’으로 선정되는 기염을 토했다.

aSSIST 경영대학원 전경



WURI랭킹 평가위원회(위원장 문휘창 국제경쟁력연구원장 겸 서울대 국제대학원 명예교수)는 지난 6월 11일 미국, 유럽, 중국 등 전세계 대학총장, 교육 관계자, 국제기구 관계자 등 200여명이 지켜보는 가운데 서울에서 온라인 컨퍼런스를 개최하여 제1회 WURI 랭킹 순위를 발표했다.
.
WURI 혁신대학 글로벌 랭킹 발표는 한자대학동맹(HLU), 유엔 산하의 연구 및 교육기관인 스위스 제네바 소재 UNITAR, 스위스 루가노 소재 프랭클린 대학 테일러 연구소, 한국의 국제경쟁력연구원 등 4개 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국제 혁신대학평가 행사이다.

WURI 대학랭킹은 기존 대학랭킹과는 차별화된 혁신교육 및 연구에 집중하여 전 세계 대학교육에 새로운 기준을 마련했다는 평가가 지배적인데, ‘윤리적 가치’ ‘산업에의 적용가능성’ ‘창업가 정신’ ‘학생교류 및 개방성’ 등을 평가한다.

aSSIST 경영대학원은 ‘윤리적 가치’ 부문에서 세계 23위, ‘학생교류 및 개방성’ 부문에서 세계 31위를 기록했다. 특히 aSSIST 경영대학원은 ‘윤리적 가치’ 부문에서 국내 대학 중 아주대 13위, 경북대 14위 다음으로 높은 순위를 차지했는데, 이는 지난 2003년 설립이후 고수해온 차별화된 교육철학 덕분이다.

김태현 총장은 “aSSIST 경영대학원은 ‘지속경영-4T’, 즉 윤리(eThics), 스토리텔링(sTorytelling), 팀워크(Teamwork), 기술(Technology)이라는 4가지 핵심 가치를 기반으로 윤리경영교육에 힘쓰고 있다”며, “특히 MBA 전 교육과정에서 매수업시간마다 윤리교육을 진행하고 윤리경영CEO 서약식에 후원하는 등 윤리경영인재 양성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2009년에는 윤리경영교육 성과를 인정받아 국내 최초로 윤리교육의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미국 아스펜재단의 전세계 경영대학원 평가에서 ‘Global Top 100’에 선정되기도 했다.

aSSIST 경영대학원은 WURI 랭킹이 중요시 하는 실제 혁신 사례와 사회적 가치 실현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는데, AI·빅데이터 MBA, AI·크립토 MBA 등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에 필요한 MBA를 국내 최초로 개설하였으며 코로나 바이러스 위기 상황에서는 효과적인 디지털 대면 온라인 교수법을 전국 교사 및 교수에게 공유하여 ‘코로나 19 극복 모범 대학’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aSSIST 경영대학원은 지난 1995년부터 핀란드 알토대학을 시작으로, 미국 뉴욕주립대학, 중국 장강경영대학원 등과 복수학위 기반 공동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사태 이후에는 경영학 석박사과정의 온라인 강의 만족도 평가에서 전체 7점 만점 중 평균 6.31점을 기록하는 등 온라인 경영교육을 선도해 가는 대학으로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