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중은행 예·적금 0%대…수익률 높은 인천 오피스텔 주목

강우석 기자입력 : 2020-05-15 11:06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 눈길 인근 스타필드 청라, 청라하나금융타운 등 호재

시중은행의 예·적금 금리가 0%대 들어서면서 수요자들이 수익률 높은 오피스텔로 눈길을 돌리고 있다.

지난달 16일 은행권에 따르면 신한은행은 정기예금과 적금 등 수신상품 금리를 인하했다. 예금 금리는 0.1~0.2%포인트, 적금 금리는 0.1~0.4%포인트 낮아졌다. 그동안 상대적으로 높은 금리를 줬던 정기적금 기본금리도 0%대로 하락했다.

시중은행 예금 금리는 앞으로 더욱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국제통화기금(IMF)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올해 한국의 경제성장률을 -1.2%로 하향 조정했기 때문이다. 경기 침체가 우려됨에 따라 한은도 추가 기준금리 인하에 나설 가능성이 클 것으로 보인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예·적금의 매력을 못 느끼는 많은 수요자들이 상대적으로 수익률이 높은 오피스텔로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이 가운데 인천광역시 서구 청라국제신도시 C17-2-2블록에 들어서는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가 눈길을 끌고 있다.

지하 5층~지상 24층, 전용면적 23~51㎡ 오피스텔 626실과 근린생활시설 56실 규모로 조성되는 단지는 우수한 교통망을 갖췄다.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이 도보권인 역세권이며 지하철 9호선, 공항철도 직결 사업이 2023년 개통 예정이다. 이전에는 9호선으로 갈아타려면 인천공항 2터미널역에서 출발한 공항철도 열차를 타고 김포공항역에 환승해야 했으나, 직결 사업이 완료되면 곧바로 9호선 강남 및 강동으로 갈 수 있다. 서울 지하철 7호선 청라연장선도 도보권에 들어설 예정이며 인근에는 북청라IC, 북인천IC가 위치해 있어 이를 통해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로 진출입이 쉽다.

단지는 풍부한 배후수요도 장점이다. 사업지 주변으로 인천 서부산업단지, 인천터미널 물류단지가 있어 직장인 수요를 흡수할 예정이다. 상주 및 연수인구 최대 1만8000명의 글로벌 금융타운으로 조성되는 하나금융타운이 가깝고 종합병원, 전문병원, 의과전문대학 등으로 조성 예정인 청라의료복합타운도 도보권 내에 들어설 계획이다.

스타필드 청라도 건축허가 교부가 완료되면서 착공을 앞두고 있다. 스타필드 청라가 완공되면 최대 4000여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는 물론, 생산 및 부가 가치 유발 효과까지 겹쳐져 지역 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분양 관계자는 "청라국제도시 내 대규모 개발 호재가 본격화되면서 일대 부동산이 주목 받고 있다"며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의 경우 높은 미래가치와 더불어 우수한 입지 및 배후수요 확보가 이뤄진 만큼 그 가치가 더 높다"고 말했다.

한편, 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의 모델하우스는 인천시 서구 청라동에 마련돼 있다.

[사진=청라국제도시역 현대썬앤빌 에코스타]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