펫보험 확장하는 DB손보, 펫테크 스타트업 핏펫과 맞손

이혜지 기자입력 : 2020-04-10 14:05

DB손해보험이 펫테크 스타트업 핏펫과 펫보험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DB손보]

[데일리동방] DB손해보험이 펫테크 스타트업 핏펫과 펫보험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DB손해보험은 핏펫과의 MOU로 핏펫이 개발한 펫테크 제품과 반려동물 주요 질병 데이터를 활용해 새 보험상품 개발과 제휴 마케팅을 수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지난 9일 밝혔다.

핏펫은 4월 런칭 예정인 수의사와 함께 개발한 건강 문진을 바탕으로 3만 가지 조합의 맞춤상품을 추천하는 정기 구독서비스 “핏펫박스”를 통해 수집하는 반려동물 보호자의 건강고민 정보와 질병 데이터를 활용하여 다양한 연계 서비스를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핏펫은 바이오와 ICT기술을 융합한 반려동물 소변검사키트 어헤드, 기능성 PB제품 판매 및 반려동물 전문 커머스 플랫폼 핏펫몰을 운영하고 있는 펫테크 스타트업이다.

반려동물에 대한 가족 개념이 강화되면서 질병에 대한 예방과 치료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이고, 이에 힘입어 반려동물용 의료 서비스 또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하지만 펫보험 가입율은 0.1% 수준으로 반려동물 선진국 일본 6%, 영국 25% 대비 크게 낮은 수치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