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씨이오서밋, INBA 과정 구태언 변호사 초청 강연

정명섭 기자입력 : 2020-03-27 17:55
코리아씨이오서밋이 지난 24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열린 INBA(이노베이션, 블록체인, 인공지능) 과정의 열두 번째 순서로 구태언 법무법인 린 파트너 변호사를 초청, '미래는 규제할 수 없다. 혁신국가로 가는 열린 규제 시스템’이란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구 변호사는 도서 <미래는 규제할 수 없다>의 저자로도 유명하다.

구 변호사는 강연에서 "우리나라는 글로벌 선도 국가들과 달리 혁신스타트업을 육성하지 못해 혁신기업의 절벽을 맞이하고 있다"며 "글로벌 빅테크 회사들은 클라우드와 인공지능 기반의 서비스를 통해 우리나라의 콘텐츠, 개인정보, 자금을 빨아내 우리나라를 데이터진공국가로 만들고 있다. 지금이라도 원칙적 허용 규제시스템으로 규제개혁(열린 규제시스템)을 통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누구나 실험할 수 있는 혁신국가를 시민이 주도해 만들게 하자"고 강조했다.
 

24일 코리아씨이오서밋 주최로 열린 INBA 과정에서 구태언 변호사가 '미래는 규제할 수 없다'란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사진=코리아씨이오서밋 제공]

한편 이날 참석자는 박봉규 코리아씨이오서밋 이사장과 이만의 전 환경부 장관, 강희갑 아트그리메 대표, 김영철 바인그룹 회장, 김태은 와이즈엠글로벌 대표, 김풍호 SM이노베이션 대표이사, 김형진 세종텔레콤 회장, 남궁숙 지니미디어 대표, 안병철 판다그램 대표, 안창호 전 헌법재판관, 양규현 데일리동방 대표, 이경옥 동구바이오제약 회장, 이원환 세무사, 이호 통인익스프레스 회장, 정찬영 안정지구사업단 회장, 조규남 로봇신문 대표, 조은경 다손 회장, 주호덕 미라클공영 대표, 주영섭 전 중소기업청장, 최수혁 심버스 대표 등이다.

한편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한 정부의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에 따라 호텔 측이 강연장을 철저하게 방역했고, 참가자들은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악수 안 하기 등을 준수했다.
 

박봉규 코리아씨이오서밋 이사장이 주요 참가자들과 함께 강연한 구태언 변호사에게 시계로 만든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좌로부터) 김영철 바인그룹 회장, 김형진 세종텔레콤 회장, 최수혁 심버스 대표, 구태언 변호사, 박봉규 이사장, 안창호 전 헌법재판관, 주영섭 전 중소기업청장[사진=코리아씨이오서밋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