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마스크 쓰고 의사봉 두드리는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유대길 기자입력 : 2020-02-27 10:40

[사진=한국은행 제공]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7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는 기준금리를 현 수준인 연 1.25%로 유지해 통화정책을 운용하기로 했다.

지난해 10월 기준금리를 1.5%에서 1.25%로 인하한 뒤 세 번째 동결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