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드림스타트 아동 책가방 지원사업 펼친다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20-02-12 14:41

[사진=안산시 제공]

경기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드림스타트 예비초등학교 아동을 대상으로 ‘책가방 지원 사업’을 펼친다고 12일 밝혔다.

책가방 지원 사업은 복지사업 기관·교회단체 등 지역사회 자원 발굴을 통해 관내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대상 가정 중 특히 가정환경이 어려운 초등학교 입학 아동에게 책가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오는 28일까지 안산동산교회·그린시티교회에서 후원한 책가방 세트(신발주머니 포함) 15개와 (재)아름다운 동행으로부터 마련한 22개 등 모두 380만원 상당의 총 37개의 책가방 세트를 지원이 필요한 가정의 아동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아동들의 학습에 필요한 입학준비 학용품도 함께 전달 할 예정이다.

시는 초등학교 입학 예정인 아동들이 첫 학교생활에서 자신감을 갖고, 미래 희망과 꿈을 담을 수 있도록 아동통합사례관리사를 통해 해당 가정을 방문, 정서적 지원 상담과 함께 후원품을 전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 자원을 적극 발굴해 취약계층 아동 및 가족을 위한 각종 후원사업을 펼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 드림스타트는 2009년부터 취약계층 만 12세 이하 아동과 가족을 대상으로 통합사례관리·보건, 복지, 교육, 보육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아동의 공평한 출발기회 보장과 행복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