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단연 '2020 건설인 신년인사회' 성료

김충범 기자입력 : 2020-01-04 00:23
건설업계 "건설 산업도 경쟁력 갖춘 첨단 산업으로 거듭나야"

안상수 국회의원(왼쪽부터), 송영길 국회의원, 박순자 국토교통위원장, 유주현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장, 이낙연 국무총리,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김상수 한림건설 회장, 김진숙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 마형렬 남양건설 회장, 김영윤 대한전문건설협회장이 지난 3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0 건설인 신년인사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건설협회]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는 경자년 새해를 맞이해 지난 3일 오후 4시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20 건설인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박순자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송영길 의원, 안상수 의원 및 건설단체장, 유관기관장, 건설업체 대표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유주현 회장은 신년사에서 "국내 경제성장률 하향세, 글로벌 불확실성, 건설 산업 수익성 악화 등으로 건설업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정부의 건설 투자 확대 시책을 토대로 건설 산업도 경쟁력을 갖춘 첨단 산업으로 거듭날 것"을 주문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신년인사를 통해 "지난해 많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자랑스러운 성과를 내준 건설업계에 경의를 표한다"며 "그 모든 것은 건설인의 노고와 협력이 이룬 결과"라고 강조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