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 낭독회 및 그림 전시회 “나의 삶, 나의 꿈”
노틀담복지관은 발달장애를 갖고 있는 기혼여성, 중장년여성 여덟 분과 함께 봄부터 가을에 이르기까지 수개월 동안 책을 읽고 주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며 생각과 느낌을 글과 그림으로 표현하는 작업을 하였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나의 삶, 나의 꿈”이라는 에세이집을 출간하게 되었고 지난 12월 20일 노틀담복지관에서 여덟 분의 작가님들과 자신의 글, 그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낭독하고 전시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글 낭독회 및 그림 전시회 “나의 삶, 나의 꿈”[사진=노틀담복지관]


나의 기쁨, 인생, 건강, 가족 등에 대해 지난 삶을 되돌아보고 앞으로의 인생을 계획해보는 희망찬 시간이었고, 여성으로써, 엄마로써 그리고 장애를 갖고 있는 사람으로서 인식하지 못한 채 살아왔던 “나”를 만나는 따뜻한 시간이었다.

직접 글과 그림을 그리신 이희상 작가는 “내가 쓴 글과 그림을 통해 내가 기쁘고, 행복한 것처럼 다른 사람들도 기쁘고, 행복했으면 좋겠다“ 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