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에도 기술이 필요하다" 60년 동안 읽혀온 심리학자의 사랑 비법서 [카드뉴스]

김한상 기자입력 : 2019-12-13 19:19
1/12
사랑하려면 기술이 필요하다?
60년 동안 사랑받아온 미국의 심리학자 에리히 프롬(Erich Pinchas Fromm)의 저서, '사랑의 기술'을 소개합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