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낮에도 영하권···기온 큰 폭 하강

홍승완 기자입력 : 2019-12-05 11:48
내일 아침까지 추위 이어져 서울은 영하 9도까지 내려가
 

[영상=기상청제공]


 

[사진=기상청 제공]


 

[사진=기상청 제공]

오늘도 영하권 날씨가 이어진다.

5일 기상청은 낮에도 수도권을 중심으로 영하권을 보이는 곳이 많아 종일 춥겠으며 충남 서해안과 전라 내륙에도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또 제주도는 산지를 중심으로 눈이 내릴 전망이다. 오늘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다소 무거운 찬 공기가 내려와 찬 바람이 강하게 불며 서해안과 강원산지, 제주도에는 초속 10~14m 정도의 바람이 불 것으로 보인다.

낮 기온은 전국적으로 어제보다 4~8도 정도 떨어진다. 서울은 영하 2도, 경기도 파주는 영하 3도 등 수도권은 낮에도 영하권에 머문다. 대전도 어제보다 8도 정도 내려간 2도에 그치겠고, 광주도 4도가 예상된다.

오후에는 눈이 날리는 곳도 있다. 기상청은 전라 서해안 쪽에 1cm 내외의 눈으로 내릴 예정이며 그 밖의 충남 서해안과 전라내륙에도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고 밝혔다. 추위는 내일 아침까지 이어져 절정에 달한다. 서울은 영하 9도까지 내려가며 내륙 중심으로 영하 12도 이하까지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은 수도관 동파 예방 등 한파 피해 없도록 철저한 대비를 당부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