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장관, 젊은 과학자와 간담회... “도전적 연구에 매진해달라” 당부

정명섭 기자입력 : 2019-12-03 16:00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3일 경기도 성남시 한국과학기술한림원(이하 한림원)에서 젊은 과학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젊은 과학자 대표로는 연구현장의 박사후연구원과 한림원의 ‘차세대회원(Y-KAST)’이 참여했다.

최 장관은 이날 간담회에서 ‘과기정통부의 젊은 과학자 지원 계획’을 소개했다. 과기정통부는 내년부터 박사후연구원을 포함한 젊은 과학자들에 대한 신진연구지원 사업은 올해 1434억원에서 57% 증가한 2246억원을 지원하고, 연구비 단가도 현장 의견을 수렴해 1억원에서 1억5000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박사후연구원이 연구기관에 구애 없이 원하는 연구를 자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지원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인건비, 연구비를 1억원 내외로 지원한다. 연구기관에 맞게 간접비를 별도로 지급해 젊은 과학자의 독자적 연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대학 내에도 박사후연구원이 산업혁신형 연구개발(R&D)을 수행하는 대규모 연구단을 구성·지원해 청년연구자가 국내에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최 장관은 이날 “젊었을 때부터 창의성을 바탕으로 마음껏 연구하는 것이 세계적인 과학자의 출발점이라 생각한다”며 “연구과정에서 시행착오를 거치는 하나하나가 모두 가치 있는 일이므로, 연구자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도전적 연구에 매진해달라”고 당부했다.
 
 

과기정통부 현판[사진=아주경제DB]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