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캄보디아, 건설업 호황 누려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19-12-02 17:47

[사진=게티 이미지]


캄보디아 건설부에 따르면, 1~9월 기간 캄보디아의 건설 관련 투자액은 전년 동기 대비 34.7% 증가한 65억 달러(약 7114억 엔), 승인 사업 수는 35.1% 증가한 3433건에 달했다. 세계은행은 남부 시아누크빌 및 국경 주변에서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카지노 관련 투자가 건설업계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분석했다. 프놈펜 포스트(인터넷 판)가 11월 29일 이같이 전했다.

세계은행은 6개월마다 발행하는 보고서 '캄보디아 경제전망(CEU)'을 11월 27일 공표했다. 동 보고서에서는 수도 프놈펜 이외의 지역에서 건설 관련 투자가 확대 추세에 있다고 지적하며, 특히 남부 시아누크빌주 및 국경 부근 지역에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카지노 건설 사업이 건설업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부동산 회사 크메르 리얼 이스테이트의 킴 헤안 최고경영책임자(CEO)도 이와 유사한 견해를 제시했다.

세계은행의 캄보디아 담당 리 소디트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내년에도 캄보디아의 건설업이 호조를 보일 것으로 전망하며, 다만 제조업과 마찬가지로 건설업도 해외직접투자(FDI)에 과도하게 의존하고 있는 점이 우려된다는 뜻을 밝혔다.

세계은행의 보고서에 의하면, 건설 투자 확대로 철강 수입량도 급증해, 올 1~6월 수입량은 전년 동기 대비 63.5% 증가해 지난해 동기의 27.7% 증가를 크게 웃돌았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