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실 나이는? #TV는 사랑을 싣고

이소라 기자입력 : 2019-11-16 00:00
'TV는 사랑을 싣고'에 등장해 브라운관 밖에서의 진솔한 모습을 보여준 배우 이주실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15일 방송된 KBS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이주실이 9년 전 갑자기 사라져버린 북한 이탈 청소년 이창호를 찾아나서는 모습이 방영됐다.

이주실은 1944년생으로 올해 76세다. 극단 민예 단원으로 연극무대에 데뷔해 영화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 '결혼으 미친 짓이다', '짝패', 드라마 '아임쏘리 강남구', '너의 목소리를 들려줘' 등 200여편이 넘는 작품에 출연하며 국민 엄마 캐릭터로 자리를 잡았다.

이주실은 과거 한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해 지난 1991년 이혼한 뒤 홀로 두 딸을 키웠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샀다. 그는 이혼 7년 만인 1998년 유방암 4기 판정을 받고 절제수술까지 받은 후 연기활동을 이어왔다고 밝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사진=채널A 방송 캡처]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