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2019 IFLA Award 우수상 수상

강영관 기자입력 : 2019-11-14 11:05
아모레퍼시픽 신사옥 옥상정원 '가든즈'로 문화 도시 경관분야 수상

아모레퍼시픽 신사옥 가든즈 5층 전경. [사진=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이 세계 조경분야 최고 권위 어워드인 '2019 IFLA Award'에서 아시아-퍼시픽 지역 문화 도시 경관 분야 우수상을 수상했다.

IFLA(세계조경가협회)는 1948년 창설해 현재 71개국의 회원국을 보유한 전 세계 조경업계의 대표 기관으로, 매년 회원국의 건축물 중 환경의 질적 이익 증대에 기여한 공공 또는 민간 환경 프로젝트를 선정해 시상한다.

현대건설은 2018년 완공한 아모레퍼시픽 신사옥의 옥상 조경인 '가든즈(Gardens)'로 수상했다.

아모레퍼시픽 신사옥은 용산 도심에 위치한 대형 오피스 건물로, '달 항아리'를 모티브로 한 독특한 재질의 하얀색 마감이 특징이다. 주변경관과 조화를 이루고 고급스러운 도심 오피스 조경을 만들기 위해 설계 단계부터 차별화된 조경설계를 적용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현대건설의 독창적인 조경으로 이름을 알린 가든즈는, 올해 IFLA 뿐만 아니라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DEA 또한 수상한 바 있다.

현대건설 조경디자인 관계자는 "고객 만족을 최우선으로 하는 현대건설 조경의 디자인을 인정받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아모레퍼시픽과 디에이치 아너힐즈에서 선보인 최고급 디자인의 조경 상품을 더욱 발전시켜 한남3구역 재개발 단지인 '한남 디에이치 더 로얄'에도 세계적 수준의 디자인을 실현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