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거대한 촛불, 검찰 개혁 더는 미룰 수 없는 과제"

김도형 기자입력 : 2019-09-29 11:29
"무소불위 검찰 권력 폭주에 국민이 나섰다"
더불어민주당이 서울 서초동 검찰청사 앞에서 열린 대규모 촛불집회를 두고 "거대한 촛불의 물결은 검찰개혁이 더는 미룰 수 없는 시대의 사명임을 선언했다"고 29일 밝혔다.

이재정 대변인은 이날 서면 논평에서 "통제받지 않는 무소불위 검찰 권력의 폭주에 보다 못한 국민이 나섰다. 어제 200만 국민이 검찰청 앞에 모여 검찰개혁을 외쳤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대변인은 "국민의 준엄한 자성과 개혁 요구 앞에도 아랑곳하지 않는 검찰은 이제 개혁의 주체가 아니라 대상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민주국가가 권력을 분산하고 상호 견제하도록 하는 이유는 오직 '국민'을 위한 것"이라며 "오로지 '자기조직'을 위해 개혁에 저항하는 검찰의 몽니도, 나아가 검찰과 한편을 자처하며 개혁을 막아서는 정치세력도 더는 국민이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민주당은 국민 곁에서 그리고 국회에서 개혁의 소명을 다할 것"이라며 "검찰개혁을 향한 국민의 염원을 담아, 검찰개혁·사법개혁을 '반드시' 이뤄낼 것"이라고 언급했다.
 

2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중앙지검 앞에서 열린 검찰 개혁 촛불 문화제에서 참석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