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임직원 자녀 초청 패밀리데이 개최

김해원 기자입력 : 2019-09-20 13:43
-임직원과 자녀 1600여명 초청 ‘패밀리데이(Family Day)’ 행사 개최
대한항공은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아 20일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에서 1600여명의 임직원과 자녀들을 초청해 회사를 개방하는 ‘패밀리데이(Family Day)’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인원 제한없이 참가신청을 한 모든 가족들이 참여했으며, 부모의 자랑스러운 일터를 자녀들에게 소개함과 동시에 함께 체험하고 즐기며 일과 가정의 소중한 가치를 공유하는 기업문화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직원 자녀들은 부모의 손을 잡고 회사로 함께 출근했다. 엄마,아빠의 사무실 자리에 앉아보고 회사 동료들과 인사한 후 부서별 특성에 맞게 부모의 업무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테마파크로 변신한 정비 격납고에서는 자녀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보잉787비행기 견학, 에어바운스, 만들기 클래스, 페이스 페인팅, 미니 올림픽, 가족사진 포토존, 간식코너 등 각종 FUN 부스가 마련되어 재미를 더했다.

대한항공은 이번 행사가 자녀들이 부모를 이해하고 공감하는 소통의 장이 됨과 동시에, 직원들에게는 소속감과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 자녀 초청 행사를 한진그룹 계열사로 확대하고 정례화 할 계획이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임직원 행복지수가 높아야 더 큰 역량을 발휘할 수 있고, 업무 성과도 오른다는 취지로 다양한 가족친화제도를 만들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꾸준한 노력으로 가족친화적 기업문화가 확고히 뿌리 내리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임직원 및 가족들을 대상으로 ‘주니어공학교실’, ’입시설명회’, ’한진탐방대’, ’글로벌매너교실’,’탁구교실’ 등 다양한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하여 구성원들과의 감성소통 및 가족친화적 기업문화형성에 앞장서고 있다.
 

대한항공은 올해로 창립 50주년을 맞아 20일 서울 강서구 공항동 본사에서 1,600여명의 임직원과 자녀들을 초청해 회사를 개방하는 ‘패밀리데이(FamilyDay)’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직원 자녀들은 부모의 손을 잡고 회사로 함께 출근해 부서별 특성에 맞게 부모의 업무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외에도 테마파크로 변신한 정비 격납고에서 자녀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재미를 더했다. 사진은 자녀들이 부모와 함께 본사 사무실 및 정비 격납고, 항공기 내부 등을 체험하는 모습[사진 = 대한항공 ]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