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섬 산간지역 어르신 복지 공들인다

(무안)박승호 기자입력 : 2019-09-16 14:55

전라남도가 섬과 산간지역 어르신, 중증장애인들 삶의 질 향상에 공을 들인다.

전라남도자원봉사센터는 16일 대한물리치료사협회전남도회(회장 박성남)와 복지 증진 및 자원봉사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라남도자원봉사센터와 대한물리치료사협회 전남도회가 16일 업무협약을 맺었다.[사진=전라남도 제공 ]



이번 업무협약은 전남지역 저소득층과 독거노인의 기본 건강복지 나눔문화 활동 협력체제 구축으로 지역사회에서 함께 살아가는 행복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이뤄졌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상호 봉사활동 및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 △협력 네트워크를 통한 수요․공급자 연계체계 구축 △건강나눔과 배려의 문화 확산 등 자원봉사 활성화에 협력하게 된다.

전라남도자원봉사센터는 5000 명의 회원을 가진 대한물리치료사협회전남도회와 함께 농․어촌지역에 홀로 사는 고령어르신, 중증장애인 등을 찾아가 물리치료, 주변 환경 안전점검 등 봉사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김재성 전라남도 도민행복소통실장은 “재능있는 단체와 협회의 자원봉사 참여 확대를 통해 따뜻한 행복공동체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며 “자원봉사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시책을 발굴, 시행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