쏠리드, KT와 93억원 규모 '5G 광중계기' 공급계약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9-11 11:27
무선 통신장비 제조업체 쏠리드는 통신사 KT와 5G 광중계기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약 93억원으로 작년 연결 매출액의 4.17% 규모다. 계약기간은 2020년 8월 31일까지다. 

쏠리드는 기지국 범위 내의 안테나 신호를 분사시키는 빌딩‧지하철 내 커버리지 장치 'DAS' 등을 보유하고 있다.
 

[5G]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