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개통 46년 남해대교의 추억 기록 보내주세요"

(남해) 김정식 기자입력 : 2019-09-03 11:19
2020년 4월 남해각 개관 기념 전시관에 활용

남해대교 남해각 자료수집 안내문[남해군 제공]


경남 남해군은남해각 재생사업 추진을 위해 군민과 향우들이 간직하고 있는 남해대교에 대한 다양한 기억을 수집·발굴한다고 3일 밝혔다.

1973년 개통된 남해대교는 남해군의 육지통로 역할로 지역의 사회·경제적 발전에 크게 기여했으며 수학여행 등 연령대를 초월해 전 국민이 찾는 관광명소였다.

군은 남해대교와 남해각 일대에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당시의 추억을 상기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재생시키기 위해 관련 자료를 수집하고 있다. 이야기 자원 수집대상은 남해대교와 남해각과 관련된 사진, 그림, 문서, 물건 증언 등 모든 자료이다.

인터넷 제보는 남해각 인터넷 플랫폼 CONTACT를 통해 받고, 전화제보 및 문의는 남해군청 관광개발팀 또는 연구업체인 헤테로토피아로 하면 된다.

한편 이번 이벤트를 통해 선별된 자료는 2020년 4월 남해각 개관을 기념하는 메모리얼 전시관에 활용될 예정이고, 전시작품에 선정된 기증자는 남해각 개관전시 기념행사에 초청될 예정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