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4분기 실적 선회 예상" [신한금융투자]

이보미 기자입력 : 2019-08-29 09:03

 

SK하이닉스가 올해 3분기를 저점으로 4분기부터 실적 선회를 꾀할 수 있을 것으로 점쳐진다.
 
신한금융투자는 29일 이런 이유로 SK하이닉스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9만6000만원을 유지했다. 현재 목표주가도 SK하이닉스 전일 종가(7만3300원)보다 31% 높다.
 
SK하이닉스의 올해 3분기 예상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5조9528억원, 3571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7.7%, 44%씩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최도연 연구원은 "미중 분쟁은 수요 전망에 대한, 한일 분쟁은 공급 전망에 대한 불확실성을 발생시킨다"며 "그럼에도 SK하이닉스 주가는 하방 경직성이 뚜렷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단기적으로 일본 부품, 소재 규제 이슈가 D램 현물가격에 긍정적 영향을 미쳤는데, 공급 차질에 대한 수급 개선 기대감 때문"이라며 "공급 차질이 발생하지 않을 경우, 기대감에 의한 현물가격 상승분은 일부 반납할 수 있고 이에 따른 변동성도 가능하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주가 변동성 구간을 매수 기회로 추천한다"며 ""공급제약 심화, 2분기부터 서버 수요 증가, 3분기를 저점으로 실적 턴어라운드 가능성 등이 이유"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