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보청기, 중국에 보청기 부품‧기술 수출

황재희 기자입력 : 2019-08-26 08:55
중국 거보타이사와 기술 수출 계약 체결

[사진=대원제약 제공]

대원제약은 자회사 딜라이트보청기가 중국 음향기기 전문 기업인 거보타이(GEVOTAI)사와 기술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딜라이트보청기는 거보타이에 자체 개발한 핵심 부품을 수출하고, 보청기 생산 및 소프트웨어를 기술 수출하며, 제조∙판매∙AS 등 각종 컨설팅을 수행하게 된다.

거보타이는 딜라이트로부터 제공받은 핵심 부품과 기술 등을 활용해 제품의 생산과 현지 유통을 맡게 된다. 또 딜라이트보청기의 국내 보유 특허를 중국에 출원하고, 딜라이트보청기는 해당 특허의 중국 내 사용권을 거보타이에 부여한다.

이번 계약을 통해 딜라이트보청기는 제품 생산 전 거보타이로부터 기술 이전에 대한 라이선스 비용으로 약 2억4000만원을 선 지급받게 되며, 내년 제품 생산이 본격화 되면서부터는 생산 수량에 따른 로열티와 연간 라이선스 비용을 별도로 지급받게 된다. 제품 생산을 위한 보청기 핵심 부품에 대한 수출도 지속적으로 보장받는다.

대원제약 관계자는 “딜라이트보청기의 이번 계약은 중국 현지 업체에 핵심 부품 및 소프트웨어를 공급하는 최초의 사례로, 중국 내수시장에 지속 가능한 판로를 개척한 첫 국산 보청기 수출 계약”이라며 “이로써 딜라이트보청기는 등록 절차가 까다롭고 직접 유통이 어려운 중국 시장에 잠재 리스크를 최소화하며 주도적으로 진출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거보타이 관계자는 “장시(江西)성 주변 1억2000만명의 인구를 시작으로 향후 3년 안에 중국 전 지역으로 판로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라며 “2025년까지 중국 보청기 시장 내 점유율을 20%까지 확대하는 것이 목표”라고 설명했다.

중국 보청기 시장 규모는 2017년 기준 7300억원으로, 최근 5년간 매년 10% 이상 꾸준히 성장하고 있으며 2020년에는 1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딜라이트보청기 관계자는 “앞으로 중국 외에도 전 세계 주요 선진국 및 신흥국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